Return to Video

앤드루 블럼: 인터넷의 실체

  • 0:01 - 0:03
    전 주로 건축에 대해 글을 쓰고,
  • 0:03 - 0:05
    건물에 대해 글을 쓰는데, 건축 뒤엔
  • 0:05 - 0:08
    숨은 전제가 있습니다.
  • 0:08 - 0:11
    건축가가 건물을 설계를 하면 장소가 생기고
  • 0:11 - 0:13
    또는 많은 건축가들이 많은 건물들을 설계하는데,
  • 0:13 - 0:16
    그것은 정치, 문화, 경제의 복합적인 것을 막론하고
  • 0:16 - 0:19
    도시가 생기는데, 결국에
  • 0:19 - 0:22
    여러분들은 물리적으로 갈 수 있고,
  • 0:22 - 0:24
    방문을 할 수 있습니다. 주변을 걸을 수 있고,
  • 0:24 - 0:26
    냄새를 맡을 수 있으며, 느낄 수 있습니다.
  • 0:26 - 0:30
    또한 감각적으로 체험할 수 있죠.
  • 0:30 - 0:32
    하지만 저에게 주목할 점은 지난 몇 년동안
  • 0:32 - 0:35
    갈수록 밖으로 점점 나가지 않고,
  • 0:35 - 0:39
    그리고 점점, 제 모니터 앞에 앉아 있다는 겁니다.
  • 0:39 - 0:43
    특히 제가 아이폰을 샀던 2007년쯤부터는
  • 0:43 - 0:45
    모니터 앞에만 앉아있는 것이 아니라
  • 0:45 - 0:47
    제 주머니 속에 가지고 있는 이 자그마한 화면도
  • 0:47 - 0:50
    하루종일 들여다 보고 있다라는 겁니다.
  • 0:50 - 0:53
    그리고 저에게 있어 놀라웠던 것은
    물리적인 세상과의 관계가
  • 0:53 - 0:56
    그토록 빨리 변한 게 놀라웠다는 것입니다.
  • 0:56 - 0:58
    여러분도 아시다시피, 아주 짧은 기간 동안,
  • 0:58 - 1:01
    지난 15년 동안 전화를 하든 인터넷을 하든,
  • 1:01 - 1:04
    또는 4년, 5년동안 항상 인터넷을 항상 하든,
  • 1:04 - 1:07
    우리 주변과의 관계는 변했으며
  • 1:07 - 1:09
    우리의 집중력이 끊임없이 나누어졌다는 것입니다.
  • 1:09 - 1:12
    화면 속 세상, 바깥 세상을 보면서 말이죠.
  • 1:12 - 1:13
    화면 속 세상, 바깥 세상을 보면서 말이죠.
  • 1:13 - 1:16
    그리고 저에게 더욱 놀랍고 충격적인 것은,
  • 1:16 - 1:19
    제가 정말 집중한 점은, 화면속에서만 보일 뿐
  • 1:19 - 1:23
    그것 자체의 물리적 실체가 없다는 것입니다.
  • 1:23 - 1:26
    만약 여러분들이 인터넷의 이 이미지를 보고 찾는다면,
  • 1:26 - 1:29
    이 무한한 공간에서 우리가 실존하는 곳은
  • 1:29 - 1:32
    그 어디에도 없고, 본 적도 없는 곳인
  • 1:32 - 1:34
    Opte의 유명한 이 은하수 이미지를 찾았을 것입니다.
  • 1:34 - 1:36
    우리는 절대로 그 전체를 가늠할 수도 없을 것입니다.
  • 1:36 - 1:40
    그것은 아폴로 호에서 본 푸른 지구의 모습을
  • 1:40 - 1:43
    항상 떠올리게 하고,
  • 1:43 - 1:45
    제 생각에는, 우리는 총체적으로 이해할 수 없고,
  • 1:45 - 1:49
    또 이에 비해 우린 한없이 작음을 제시한다 생각합니다.
  • 1:49 - 1:52
    그리고 만일 이 세상과 이 화면이 있다면,
    화면 상의 세계와
  • 1:52 - 1:55
    그리고 제 주변의 물리적 세계가 있다면,
  • 1:55 - 1:58
    저는 절대로 같은 장소에서 동시에 얻을 수 없을 것입니다.
  • 1:58 - 2:01
    그리고는 이 사태가 터졌죠.
  • 2:01 - 2:04
    가끔 그렇듯 하루는 인터넷이 고장났고,
  • 2:04 - 2:07
    그리고 고치러 온 기술자는 소파 뒤에 있는
  • 2:07 - 2:09
    먼지투성이 전선을 따라
  • 2:09 - 2:12
    빙 돌아서 지하실이 있는 뒷뜰로 나가서는
  • 2:12 - 2:15
    벽에 붙은 전선 더미를 찾았습니다.
  • 2:15 - 2:18
    그러고는 그는 다람쥐가 전선을 타고 가는 것을 보았죠.
  • 2:18 - 2:20
    그리고 그가 말하길,
  • 2:20 - 2:25
    "이게 문제네요. 다람쥐가 인터넷을 물어 뜯고 있어요."
    (웃음)
  • 2:25 - 2:28
    제겐 놀라웠습니다. 인터넷은
  • 2:28 - 2:31
    초월적인 개념인데, 프로토콜의 집합으로서
  • 2:31 - 2:35
    쇼핑부터 혁명에 이르기까지 모든 걸 바꾼 건데,
  • 2:35 - 2:37
    다람쥐 한 마리가
  • 2:37 - 2:41
    물어 뜯을 수 있다니요. (웃음)
  • 2:41 - 2:43
    하지만 실제로 이 경우처럼
  • 2:43 - 2:46
    다람쥐가 인터넷을 물어 뜯은 거에요. (웃음)
  • 2:46 - 2:48
    그 때 이런 생각이 떠오르더군요.
  • 2:48 - 2:50
    만약에 이 전선을 끌어내 따라가면
  • 2:50 - 2:52
    어디로 통하는 걸까?
  • 2:52 - 2:55
    인터넷이란 들를 수 있는 장소일까?
  • 2:55 - 2:57
    갈 수 있는 곳일까? 누군가를 만날 수 있을까?
  • 2:57 - 3:00
    물리적 실체가 있는 걸까?
  • 3:00 - 3:03
    답은 전적으로 "아니다"였습니다.
  • 3:03 - 3:06
    빨간 불이 켜지는 이 까만 박스가 인터넷이었어요.
  • 3:06 - 3:09
    시트콤 "The IT Crowd"에 나오죠.
  • 3:09 - 3:13
    보통은 수신이 잘 되도록
  • 3:13 - 3:16
    빅벤 위에 두는데,
  • 3:16 - 3:19
    하지만 동료가 오후에 있을 발표에 쓸 수 있도록
  • 3:19 - 3:22
    잠시 빌려주기로 합니다.
  • 3:22 - 3:25
    인터넷 수뇌부는 잠시만 빌려주기로 하죠.
  • 3:25 - 3:28
    잠시동안 동료란 사람은 보고 묻습니다.
  • 3:28 - 3:31
    "이게 인터넷이야? 인터넷 그 자체야? 무거워?"
  • 3:31 - 3:35
    "당연히 아니지. 인터넷에 무게가 어딨어."
  • 3:35 - 3:37
    좀 부끄럽더군요. 바보나 찾는 걸
  • 3:37 - 3:40
    제가 찾고 있었던 거에요.
  • 3:40 - 3:42
    인터넷은 비정형의 덩어리이거나,
  • 3:42 - 3:45
    빨간 불이 켜지는 말도 안 되는
  • 3:45 - 3:47
    검은색 박스인데 말이죠.
  • 3:47 - 3:50
    하지만 사실, 인터넷은 실제로 존재합니다.
  • 3:50 - 3:52
    그리고 저는 2년 간 인터넷이라는 곳을,
  • 3:52 - 3:56
    한 도시만큼의 전력을 빨아 먹는
  • 3:56 - 3:58
    대형 데이터센터를 찾아다녔습니다.
  • 3:58 - 4:01
    그 중 하나는 뉴욕의 허드슨가 60번지인데,
  • 4:01 - 4:03
    전세계를 통틀어
  • 4:03 - 4:06
    한 12개 밖에 없고, 그 어느 곳보다
  • 4:06 - 4:09
    무수한 인터넷 네트워크가
  • 4:09 - 4:10
    접속하는 곳입니다.
  • 4:10 - 4:13
    그리고 이 연결은 확실히 물리적인 과정입니다.
  • 4:13 - 4:15
    페이스북, 구글, B.T., 콤캐스트,
  • 4:15 - 4:18
    타임 워너 등 하나의 네트워크 라우터로
  • 4:18 - 4:20
    노란 광섬유 케이블을 통해
  • 4:20 - 4:23
    다른 네트웍의 라우터로 연결되는
  • 4:23 - 4:28
    물리적면서 놀랍게도 친밀한 과정입니다.
  • 4:28 - 4:31
    허드슨가 60번지와 같은 건물,
    그리고 12개 정도 또는 다른 곳들은
  • 4:31 - 4:33
    다음 건물의 층보다 네트워크 접속이
  • 4:33 - 4:35
    약 10배 정도 많은 몇 안 되는 곳입니다.
  • 4:35 - 4:37
    약 10배 정도 많은 몇 안 되는 곳입니다.
  • 4:37 - 4:40
    그리고 특히 허드슨 가 60번지는 해저 케이블로
  • 4:40 - 4:43
    유럽, 미국, 우리 모두를 연결하는
  • 4:43 - 4:45
    소수의 주요 네트웍을 수용한다는 점에서
  • 4:45 - 4:47
    소수의 주요 네트웍을 수용한다는 점에서
  • 4:47 - 4:49
    아주 흥미로운 곳입니다.
  • 4:49 - 4:53
    그리고 이것이 그 케이블이고,
    이것에 대해 이야기 하겠습니다.
  • 4:53 - 4:57
    만약 인터넷이 세계적인 현상이라면,
    우리가 지구촌에 살고 있다면
  • 4:57 - 4:59
    그것은 이렇게 생긴, 여기있는 해저 케이블이 있기에
  • 4:59 - 5:01
    가능한 것입니다.
  • 5:01 - 5:04
    이렇게 보면 아주 작습니다.
  • 5:04 - 5:07
    여러분 손 위에 올릴 수도 있습니다.
    마치 정원 호수처럼 말이죠.
  • 5:07 - 5:11
    하지만 다른 면에서는 상상도 못 하게 광대합니다.
  • 5:11 - 5:13
    하지만 다른 면에서는 상상도 못 하게 광대합니다.
  • 5:13 - 5:16
    12,000km가 넘는 길이로 바다를 가로지르니까요.
  • 5:16 - 5:18
    12,000km가 넘는 길이로 바다를 가로지르니까요.
  • 5:18 - 5:21
    그리고 재료과학과 계산기술은 복잡하더라도
  • 5:21 - 5:24
    기본적인 물리적 과정은 충격적일 정도로 간단합니다.
  • 5:24 - 5:28
    바다 한 쪽 끝에서 불이 켜지면
  • 5:28 - 5:31
    그 불이 한적한 바닷가 한 켠에 있는
  • 5:31 - 5:34
    눈에 띄지도 않는 지상무선국을 통해
  • 5:34 - 5:37
    반대편으로 나옵니다.
  • 5:37 - 5:40
    그러면 대양저에 있는 참다랭이처럼 생긴 증폭기가
  • 5:40 - 5:42
    바다 밑에서 약 80km마다
  • 5:42 - 5:46
    신호를 증폭시키는 데, 전송비율이 엄청 빠르고,
  • 5:46 - 5:49
    초당 10 gigabit 짜리 광파(光波)가 기본 유닛이며,
  • 5:49 - 5:52
    어쩌면 개인 속도의 약 1,000배,
  • 5:52 - 5:55
    또는 10,000개의 동영상을 수용할 수 있을 것입니다.
  • 5:55 - 5:58
    뿐만 아니라, 한 섬유에만
  • 5:58 - 6:01
    50-70개의 서로 다른 파장, 즉 광색(光色)이 통하고
  • 6:01 - 6:04
    각 방향으로 섬유 4가닥씩 해서
  • 6:04 - 6:07
    한 케이블 안에 약 8가닥의 섬유가 들어갑니다.
  • 6:07 - 6:09
    한 케이블 안에 약 8가닥의 섬유가 들어갑니다.
  • 6:09 - 6:13
    그리고 아주 작고 머리카닥처럼 얇습니다.
  • 6:13 - 6:15
    그리고는 어느 대륙으로 연결합니다.
  • 6:15 - 6:17
    8,000 km짜리 케이블이 이렇게 생긴
  • 6:17 - 6:20
    맨홀에 접속합니다.
  • 6:20 - 6:25
    이 사진은 할리팩스로,
    케이블은 할리팩스부터 아일랜드까지 뻗어져있습니다.
  • 6:25 - 6:28
    그리고 풍경은 변하고 있습니다.
  • 6:28 - 6:30
    제가 이것에 대한 생각을 시작한 3년 전,
    아프리카의 서부해안아래로
  • 6:30 - 6:33
    스티브 송의 이 지도에
  • 6:33 - 6:36
    가는 검은색 선 하나밖에 없었습니다.
  • 6:36 - 6:40
    지금은 각 해안아래에 3개씩,
    총 6개 이상의 케이블이 있습니다.
  • 6:40 - 6:43
    그 이유는 하나의 케이블로 연결된 나라에서
  • 6:43 - 6:45
    그것만으로는 부족하다는 것을 인식했기 때문입니다.
  • 6:45 - 6:48
    산업 육성을 위해선 접속이 빈약하면 안 되니까요.
  • 6:48 - 6:50
    산업 육성을 위해선 접속이 빈약하면 안 되니까요.
  • 6:50 - 6:52
    만약 케이블이 끊어지면
  • 6:52 - 6:55
    배를 보내 케이블을 건져 내서
  • 6:55 - 6:58
    끊어진 양쪽을 끼우고 물에 다시 던집니다.
  • 6:58 - 7:03
    극히 물리적인 과정이죠.
  • 7:03 - 7:07
    여기는 인도의 대기업 타타의 통신부에서 일하던
  • 7:07 - 7:10
    여기는 인도의 대기업 타타의 통신부에서 일하던
  • 7:10 - 7:13
    사이먼 쿠퍼라는 분입니다.
  • 7:13 - 7:16
    실제로 만나지는 못하고
  • 7:16 - 7:19
    인터넷 상으로만 만나게 돼서
  • 7:19 - 7:23
    저는 항상 인터넷상의 가상인물 같이 느낍니다.
    (웃음)
  • 7:23 - 7:26
    그리고 그는 영국인입니다.
    해저 케이블 산업은
  • 7:26 - 7:30
    왠지 42세의 영국인들이 장악하고 있더군요.
  • 7:30 - 7:33
    (웃음)
    그 이유는 약 20년 전에 붐이 일어나면서
  • 7:33 - 7:36
    같은 시대에 시작해서 그런 것일 겁니다.
  • 7:36 - 7:39
    그리고 타타는 통신산업으로 시작해
  • 7:39 - 7:42
    대서양과 태평양을 각각 가로지르는
  • 7:42 - 7:45
    케이블을 매입하고 확장해서
  • 7:45 - 7:48
    지구를 두르는 띠를 만들었습니다.
  • 7:48 - 7:50
    동서 쌍방으로 전송 가능하단 얘긴데,
  • 7:50 - 7:53
    빛으로 지구를 둘러싼 거죠.
  • 7:53 - 7:55
    태평양 케이블 하나가 끊어지면
  • 7:55 - 7:58
    다른 방향으로 보낼 수 있게 말이죠.
  • 7:58 - 8:02
    그리고는 다음에 연결할 설치장소를 모색했습니다.
  • 8:02 - 8:04
    그 다음에는 연결되지 않은 곳들,
    다시 말해서 북쪽, 남쪽,
  • 8:04 - 8:07
    주로 아프리카에 설치했습니다.
  • 8:07 - 8:11
    그러나 놀라운 것은
    사이먼 씨는 지리적 상상력이 뛰어난데,
  • 8:11 - 8:14
    그는 세계를 광활한 정신으로 생각합니다.
  • 8:14 - 8:17
    그리고 저는 해저 케이블 설치를
  • 8:17 - 8:20
    직접 보고 싶었기 때문에 매우 흥미로웠습니다.
  • 8:20 - 8:22
    트윗이나 페이스북 또는 이메일처럼
  • 8:22 - 8:26
    짧은 시간동안 연결을 경험하게 되는데
  • 8:26 - 8:30
    이것은 마치 물리적인 결과가 있는 것 같았습니다.
  • 8:30 - 8:32
    대륙과 대륙이 접촉하는
  • 8:32 - 8:34
    그 순간을 보고 싶었습니다.
  • 8:34 - 8:36
    그리고 사이먼 씨는 서아프리카 해안 아래 리스본부터
  • 8:36 - 8:39
    코트디부아르, 가나, 나이지리아, 카메론까지 연결하는
  • 8:39 - 8:41
    코트디부아르, 가나, 나이지리아, 카메론까지 연결하는
  • 8:41 - 8:44
    서아프리카 케이블시스템(WACS)을 설치하고 있었습니다.
  • 8:44 - 8:46
    그리고 그는 날씨가 괜찮으면 부를 때
  • 8:46 - 8:48
    한 번 와보라더군요.
  • 8:48 - 8:51
    한 나흘 정도 두고 연락을 받았는데,
  • 8:51 - 8:54
    리스본 남부에 있는 해변에 가보라고 하더군요.
  • 8:54 - 8:58
    9시간정도 지나면 이 사람이 물에서 나온다면서요.
    (웃음)
  • 8:58 - 9:02
    메신저 라인이라는 가벼운 녹색 나일론 선을
  • 9:02 - 9:05
    갖고 있는데, 그게 육지와 바다를 처음으로 연결하고
  • 9:05 - 9:08
    거기서부터 약 1.5만 킬로미터의
  • 9:08 - 9:11
    광도(光道)가 생기는 것입니다.
  • 9:11 - 9:14
    그리고는 특수 케이블 상륙선에서
  • 9:14 - 9:17
    불도저는 부표가 달린 케이블을
  • 9:17 - 9:20
    제자리로 끌고 갔습니다.
  • 9:20 - 9:23
    영국 기술자가 바라보고 있네요.
  • 9:23 - 9:26
    그리고나서 제자리로 끌어 놓은 다음에
  • 9:26 - 9:29
    사람이 큰 칼을 들고 물에 다시 들어 가
  • 9:29 - 9:31
    케이블이 바다 밑으로 가라 앉게
  • 9:31 - 9:33
    배까지 가면서 부표를 끊더군요.
  • 9:33 - 9:35
    승선했을 때는 주스와 쿠키를 마시고 먹고
  • 9:35 - 9:38
    승선했을 때는 주스와 쿠키를 마시고 먹고
  • 9:38 - 9:40
    이후에 다시 헤엄쳐 돌아와서는
  • 9:40 - 9:47
    담배를 태우더군요.
    (웃음)
  • 9:47 - 9:50
    케이블이 해변으로 올라오면
  • 9:50 - 9:53
    반대편으로, 즉 지상무선국에서 끌어온
  • 9:53 - 9:56
    케이블로 연결할 준비를 합니다.
  • 9:56 - 9:59
    먼저 쇠톱으로 부분 절단하고는 마치
  • 9:59 - 10:02
    주방장이 요리를 하듯 케이블 속을 깎아 내고,
  • 10:02 - 10:04
    그리고 마지막으로 세공사처럼
    가느다란 섬유를 아까 전에 끌어 온 케이블과
  • 10:04 - 10:07
    그리고 마지막으로 세공사처럼
    가느다란 섬유를 아까 전에 끌어 온 케이블과
  • 10:07 - 10:09
    맞춰 연결한 후에
  • 10:09 - 10:12
    구멍 뚫는 기계로 연결시킵니다.
  • 10:12 - 10:15
    그리고 이 사람들이 쇠톱으로
    케이블을 자르는 모습을 본다면
  • 10:15 - 10:18
    인터넷을 구름처럼 생각치 않게 됩니다.
  • 10:18 - 10:21
    아주 물리적인 것으로 보이기 시작할 것입니다.
  • 10:21 - 10:24
    또 하나 놀라운 점은 인터넷이
  • 10:24 - 10:27
    정교한 기술을 기반으로 한 것이고
  • 10:27 - 10:30
    또한 새로운 것이긴 해도, 물리적 과정은
  • 10:30 - 10:33
    이미 오랫동안 존재한 것이고, 문화도 같다는 것입니다.
  • 10:33 - 10:35
    지역 기술자들과 영국 기술자를 볼 수 있습니다.
  • 10:35 - 10:39
    영국 기술자가 뒤에서 지역 인부들에게 지시를 내리는 걸 볼 수 있죠.
  • 10:39 - 10:41
    그리고 무엇보다 중요한 건
  • 10:41 - 10:44
    리스본, 몸바사, 뭄바이, 싱가포르 뉴욕과 같은
  • 10:44 - 10:47
    유명한 항구 도시에, 즉 똑같은 장소에 연결된다는 겁니다.
  • 10:47 - 10:52
    그리고 해안에서의 과정은 3~4일이 걸리고
  • 10:52 - 10:56
    그게 끝나면 위에 맨홀 뚜껑을 닫은 후
  • 10:56 - 10:59
    모래로 매장해 버리고 우리는 곧
  • 10:59 - 11:02
    잊어버리는 것입니다.
  • 11:02 - 11:04
    그리고 마치 우리들이 클라우드 기술에 대해 많이
    얘기를 하는 것 같습니다만,
  • 11:04 - 11:06
    클라우드에 무언가를 저장할 때마다
    그에 따른 책임도 우리는 포기하는 것입니다.
  • 11:06 - 11:08
    클라우드에 무언가를 저장할 때마다
    그에 따른 책임도 우리는 포기하는 것입니다.
  • 11:08 - 11:12
    우리가 적게 연결될수록 다른 사람에게 책임을 떠넘기는데,
  • 11:12 - 11:13
    이것은 옳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 11:13 - 11:16
    닐 스티븐슨이 말한 명언이 있죠.
  • 11:16 - 11:20
    "유선의 득을 보는 자는 전선에 대해 알아야 한다"고.
  • 11:20 - 11:22
    그리고 저는, 우리들의 인터넷이 어디에서 오는지
  • 11:22 - 11:25
    그리고 물리적인 것에 대해,
    우리 모두를 물리적으로 연결하는 것이 무엇인지
  • 11:25 - 11:30
    우리는 알아야한다고 생각합니다.
  • 11:30 - 11:32
    감사합니다.
    (박수)
  • 11:32 - 11:35
    (박수)
  • 11:35 - 11:38
    감사합니다.
    (박수)
Title:
앤드루 블럼: 인터넷의 실체
Speaker:
Andrew Blum
Description:

다람쥐가 케이블을 물어뜯어 인터넷이 되지 않자 인터넷의 실체에 대해 궁금해지기 시작한 저널리스트 앤드루 블럼은 결국 해저 케이블, 비밀 스위치 등, 인터넷을 구성하는 물리적 구성요소를 직접 목격하게 된다.

more » « less
Video Language:
English
Team:
closed TED
Project:
TEDTalks
Duration:
11:59

Korean subtitles

Revis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