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turn to Video

트레일러: 자넬레 무홀리 Art21 시즌 9 "21세기의 미술"(2018)

  • 0:06 - 0:09
    [자넬레 무홀리]
    저는 서로 다른 LGBTI 사람들을 찍습니다.
  • 0:09 - 0:11
    제 목숨을 걸면서,
  • 0:11 - 0:17
    게이인 것, 트랜스 젠더인 것은 아프리카인스럽지 않다는 근거 없는 믿음에 이의를 제기하면서 말이죠
  • 0:25 - 0:26
    제가 "얼굴과 단면들"을 시작했을 때
  • 0:26 - 0:31
    저는 그저 우리를 넘어서 살 프로젝트를 만들고 싶었어요.
  • 0:32 - 0:35
    사람들이 그들의 삶에서 다른 단계에 다다를 때,
  • 0:35 - 0:37
    그들은 기록화되고
  • 0:37 - 0:40
    LGBTI 공동체를 위해 공유합니다
  • 0:41 - 0:43
    이것은 평생 가는 프로젝트에요
  • 0:44 - 0:47
    이 책은 대량으로 나오게 될 거예요.
  • 0:48 - 0:50
    다음 출판은 내년에 있습니다.
  • 0:50 - 0:54
    우리의 삶에 다른 시기의 흔적을 낼 것입니다.
  • 0:55 - 0:58
    저는 그 공동체의 한 멤버입니다.
  • 1:02 - 1:06
    우리는 LGBTI 분들의 사랑과 기쁨을 표현하는 이미지들을 힘들게 찾아요.
  • 1:09 - 1:11
    그래서 이것은 소유권의 문제가 되죠.
  • 1:13 - 1:19
    내가 어떤 다른 아웃사이더보다 우리의 삶을 투영해 내기 위해 잘 해낼 것이라고 스스로에게 말했습니다
Title:
트레일러: 자넬레 무홀리 Art21 시즌 9 "21세기의 미술"(2018)
Description:

이 비디오에서 자넬레 무홀리는 다가오는 "21세기의 미술" TV 시리즈 시즌9의 "요하네스버그" 편에서 남아프리카 사람들의 LGBTI 공동체를 기록하기 위한 영감을 공유합니다.

현재 진행중인 "얼굴과 단면" 시리즈를 위한 사진에서 보여지는 것처럼,
무홀리는 평생 프로젝트가 된 것에 대한 헌신을 묘사합니다. 그녀는 "저는 이 공동체의 멤버이고 LGBTI 사람들의 사랑과 기쁨을 말하는 이미지를 드물게 찾습니다,"라고 말합니다. "내가 어떤 다른 아웃사이더보다 우리의 삶을 투영해 내기 위해 잘 해낼 것이라고 스스로에게 말했습니다"

자넬리 무홀리는 1972년 남아프리카 공화국에서 더반 남서쪽에 있는 움라지라는 지역에서 태어났습니다. 자화상부터 남아프리카에 살고 있는 흑인 레즈비언, 게이, 양성애자, 트랜스젠더 그리고 간성애자까지, 자넬레 무홀리는 남아프리카의 역사적으로 가장자리로 물러나있고 차별 받아온 LGBTI 사람들의 권리를 확고히 하는 작품을 만듭니다. 기쁨을 주고 용기 있는 무홀리는 스스로를 자신의 목소리, 정체성과 역사를 가지는 것에 헌신하고 공동체의 다른 이들에게 똑같은 것을 하게끔 공간을 제공해주는 시각 운동가라고 합니다,

more » « less
Video Language:
English
Team:
Art21
Proiect:
Season previews
Duration:
01:30

Korean subtitles

Versiuni Compare revis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