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turn to Video

인종적 편견을 이해하고 깨뜨리는 방법

  • 0:01 - 0:02
    몇 년 전
  • 0:02 - 0:07
    저는 당시 다섯 살 밖에 안된
    아들과 비행기를 탔습니다.
  • 0:08 - 0:13
    아이는 엄마와 비행기를 탄다는 것에
    너무 신이 나있었죠.
  • 0:13 - 0:16
    여기저기 두리번 거리며
    이것저것 살펴보고
  • 0:16 - 0:18
    사람들도 둘러보고요.
  • 0:18 - 0:20
    그러더니 한 남성을 보고는
  • 0:20 - 0:23
    "어, 우리 아빠랑
    닮았어요!"하는 거예요.
  • 0:24 - 0:26
    그래서 그 남성 쪽을 봤는데
  • 0:26 - 0:30
    제 남편이랑 하나도 안 닮은 거예요.
  • 0:30 - 0:31
    전혀요.
  • 0:31 - 0:34
    그래서 비행기 안을 둘러봤는데
  • 0:34 - 0:40
    그가 기내에 유일한 흑인 남성이라는
    사실을 깨달았죠.
  • 0:41 - 0:42
    그래서 생각했죠.
  • 0:42 - 0:44
    "좋아.
  • 0:44 - 0:47
    우리 아들이랑 얘기 좀 해야겠어.
  • 0:47 - 0:50
    흑인이 다 똑같이 생긴 건
    아니라고 말이야."라고요.
  • 0:50 - 0:54
    아이가 고개를 들더니 저에게
  • 0:56 - 0:59
    "저 아저씨가 비행기를
    강탈하지 않아야할텐데."하는 거예요.
  • 0:59 - 1:02
    "뭐? 뭐라고 했니?"라고 했더니
  • 1:02 - 1:05
    "저 아저씨가 비행기를 강탈하지
    않았으면 한다고요."라고 하더군요.
  • 1:07 - 1:10
    "왜 그런 말을 하는 거니?
  • 1:10 - 1:13
    아빠가 비행기를 털지
    않을 거라는 걸 알잖아."라고 했더니
  • 1:13 - 1:15
    "네, 네, 네, 알죠."라고 하더군요.
  • 1:16 - 1:18
    "그럼 왜 그런 말을
    한 거니?"라고 물었더니
  • 1:20 - 1:23
    아들이 정말 슬픈 얼굴로 저를 쳐다보며
  • 1:24 - 1:25
    이렇게 말했어요.
  • 1:27 - 1:29
    "저도 제가 왜 그런 말을
    했는지 모르겠어요.
  • 1:31 - 1:33
    제가 왜 그런 생각을 했는지요."
  • 1:34 - 1:37
    우리는 이렇게 심각한
    인종적 계층화 속에 살고 있어서
  • 1:37 - 1:42
    다섯 살짜리라도 어떤 일이
    일어날지를 알고 있습니다.
  • 1:44 - 1:46
    나쁜 짓을 하는 사람이 없더라도
  • 1:46 - 1:49
    노골적인 증오심이 없더라도 말이죠.
  • 1:50 - 1:54
    흑인과 범죄를 연관짓는 이 편견이
  • 1:54 - 1:58
    다섯 살 짜리 아들의
    머릿속에까지 자리잡은 겁니다.
  • 2:00 - 2:03
    이런 생각은 우리 모두의 아이들,
  • 2:04 - 2:06
    우리 모두의 머릿속에 자리잡습니다.
  • 2:07 - 2:08
    우리의 생각은
  • 2:08 - 2:12
    우리가 세상에서 보는
    인종차별에 의해 형성되고
  • 2:13 - 2:18
    이런 차별을 합리화시키는
    이야기들에 길들여지죠.
  • 2:20 - 2:22
    "저 사람들은 범죄자들이야."
  • 2:22 - 2:24
    "저 사람들은 폭력적이야."
  • 2:24 - 2:27
    "저 사람들은 공포의 대상이야."
  • 2:28 - 2:31
    저희 연구팀이 사람들을
    실험실로 데려와서
  • 2:31 - 2:33
    사람들의 얼굴을 보여줬는데
  • 2:33 - 2:40
    참가자들이 흑인의 얼굴을 볼 때
    흐릿한 총의 이미지를
  • 2:40 - 2:44
    더 빨리, 더 선명하게 볼 수
    있다는 걸 발견했습니다.
  • 2:44 - 2:47
    편견은 우리가 무엇을 보느냐를
    통제할 뿐 아니라
  • 2:47 - 2:49
    어디를 보느냐까지도 통제합니다.
  • 2:49 - 2:52
    사람들에게 폭력적인 범죄를
    생각해보라고 지시하면
  • 2:52 - 2:56
    흑인의 얼굴로 시선을 옮기고
  • 2:56 - 2:59
    백인의 얼굴에선 시선을
    떼는걸 발견했습니다.
  • 2:59 - 3:04
    경찰관들에게 범인을 잡고
    총을 쏘고 체포하라고 지시하는 것도
  • 3:04 - 3:08
    그들의 시선을 흑인에게 옮겨가게 하죠.
  • 3:08 - 3:13
    편견은 형사사법제도의
    모든 측면을 병들게 할수도 있습니다.
  • 3:13 - 3:16
    사형선고를 받을 수 있는
    피고인들의 대규모 데이터 세트에서
  • 3:16 - 3:20
    피부색이 더 검을수록
    사형선고를 받을 확률이
  • 3:20 - 3:22
    두 배 이상 증가한다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 3:23 - 3:26
    적어도 피해자가
    백인일 경우에는 말이죠.
  • 3:26 - 3:27
    피부색이 미치는 영향은 엄청납니다.
  • 3:27 - 3:31
    범죄의 심각성과
  • 3:31 - 3:33
    피고인의 매력을 통제했음에도
    불구하고 말입니다.
  • 3:33 - 3:36
    무엇을 통제하든
  • 3:36 - 3:39
    흑인은 그들의 흑인성과 신체적 특징에
  • 3:39 - 3:43
    비례적으로 처벌받는다는
    사실을 발견했습니다.
  • 3:43 - 3:45
    피부 색이 더 검을수록
  • 3:45 - 3:47
    더 죽어 마땅하다는 거죠.
  • 3:47 - 3:51
    편견은 선생님이 학생들을 훈육하는
    방식에 영향을 끼치기도 합니다.
  • 3:52 - 3:54
    저와 동료들은
  • 3:54 - 3:57
    아이들이 계속해서
    같은 규칙을 어겼을 때
  • 3:57 - 4:00
    선생님들은 백인 학생보다
  • 4:00 - 4:04
    흑인 학생을 더 엄격하게 훈육하려
    한다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 4:04 - 4:05
    최근 연구에서는
  • 4:05 - 4:09
    선생님들이 흑인 학생들은
    한 집단으로 묶어서 대하면서
  • 4:09 - 4:12
    백인 학생들은 개개인으로
    대한다는 걸 발견했습니다.
  • 4:12 - 4:16
    예를 들어 흑인 학생
    한 명이 잘못을 하고
  • 4:16 - 4:20
    며칠 뒤 다른 흑인 학생이 잘못을 하면
  • 4:20 - 4:24
    선생님은 두 번째 학생에게
  • 4:24 - 4:26
    마치 그 학생이 두 번째로 규칙을
    어긴 것처럼 벌을 주는 거죠.
  • 4:27 - 4:30
    마치 한 아이의 잘못이
  • 4:30 - 4:32
    다른 아이에게 전가되기라도
    하는 것처럼요.
  • 4:32 - 4:35
    우리는 세상을 이해하기 위해
    분류를 하는데
  • 4:35 - 4:40
    우리가 끊임없이 받는
    자극에 대해서
  • 4:40 - 4:44
    어느정도 통제와 일관성을
    주장하기 위해서입니다.
  • 4:44 - 4:48
    분류에서 오는 편견은
  • 4:48 - 4:53
    뇌가 더 빠르고 효율적으로
    판단을 내릴 수 있게 해주며,
  • 4:53 - 4:56
    본능적으로 예측가능해 보이는
  • 4:56 - 4:58
    패턴에 의존함으로써 이뤄집니다.
  • 4:58 - 5:04
    하지만 우리가 만들어내는 이 범주는
    빠른 판단을 할 수 있게 해주는 동시에
  • 5:04 - 5:07
    편견을 강화시키기도 합니다.
  • 5:07 - 5:10
    우리가 세상을 볼 수 있도록
    도와주는 것들이
  • 5:11 - 5:13
    동시에 세상을 제대로 볼 수 없게
    만들기도 하는거죠.
  • 5:14 - 5:16
    별 힘 들이지 않고
  • 5:16 - 5:18
    선택을 할 수 있게 해주지만
  • 5:19 - 5:21
    동시에 많은 사람들이 희생자가 됩니다.
  • 5:22 - 5:24
    그럼 우리가 할 수 있는 게 뭘까요?
  • 5:25 - 5:27
    우린 모두 편견에 취약하지만
  • 5:27 - 5:30
    항상 편견에 따라 행동하진 않죠.
  • 5:30 - 5:33
    그 편견을 끌어내는 상황이 있는가 하면
  • 5:33 - 5:36
    편견을 잠재우는 상황이 있습니다.
  • 5:36 - 5:38
    예를 들어볼게요.
  • 5:39 - 5:43
    넥스트도어는 꽤 잘 알려진
    기술 회사입니다.
  • 5:44 - 5:51
    더 단단하고, 건강하고, 안전한 동네를
    만드는 것이 이 회사의 목표죠.
  • 5:51 - 5:54
    그래서 그들은 이웃들이 한 곳에 모여
  • 5:54 - 5:58
    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온라인 공간을
    만들어 제공합니다.
  • 5:58 - 6:00
    그런데 넥스트도어는
  • 6:00 - 6:03
    곧 이 공간에 인종 프로파일링 문제가
    있다는 걸 알게됐습니다.
  • 6:04 - 6:06
    전형적인 경우를 들자면
  • 6:06 - 6:08
    사람들이 창 밖을 내다봤을 때
  • 6:08 - 6:12
    주로 백인이 사는 그 동네에
    흑인 남자가 있는 걸 봤을 때
  • 6:12 - 6:17
    그 남자가 뭔가 꿍꿍이가
    있다고 빠른 판단을 내립니다.
  • 6:17 - 6:21
    그 남자가 범죄를 저질렀다는
    증거도 없는데 말이죠.
  • 6:21 - 6:24
    어떻게 보면 사람들이
    온라인에서 하는 행동은
  • 6:24 - 6:27
    우리가 세상에서 어떻게
    행동하는지를 반영합니다.
  • 6:27 - 6:31
    하지만 우리가 원한건
    이런 편견을 해소하기보다
  • 6:31 - 6:35
    편견을 증폭시키고
    인종격차를 심화시킬 수 있는
  • 6:36 - 6:38
    사용하기 쉬운 시스템을
    만드는 것을 원하진 않잖아요.
  • 6:39 - 6:42
    그래서 넥스트도어의 공동설립자는
    저를 포함한 다른 사람들에게
  • 6:42 - 6:44
    어떻게 하면 좋을지
    자문을 구해왔습니다.
  • 6:44 - 6:48
    그리고 이 공간에서의
    인종 프로파일링을 방지하려면
  • 6:48 - 6:50
    제동을 걸어야한다는 것을 깨달았죠.
  • 6:50 - 6:53
    사람들이 속도를 줄일 수 있도록요.
  • 6:53 - 6:55
    그리고 넥스트도어는
    선택의 기로에 놓였고
  • 6:55 - 6:58
    모든 충동을 거스르고
  • 6:58 - 7:00
    제동을 걸기로 했습니다.
  • 7:00 - 7:04
    간단한 체크리스트를 포함시킴으로써요.
  • 7:04 - 7:06
    세 가지 조항이 있었는데
  • 7:06 - 7:09
    첫째, 사용자들에게 잠시 멈추고
  • 7:09 - 7:14
    "이 사람이 뭘 하고있었길래 수상하다고
    생각한 걸까?"라고 생각해보길 권했어요.
  • 7:15 - 7:19
    단지 "검은 피부색"은
    의심의 이유가 될 수 없습니다.
  • 7:19 - 7:25
    둘째, 그 사람의 신체적 특징을
    묘사하도록 권했습니다.
  • 7:25 - 7:27
    단순히 인종이나 성별만이 아니라요.
  • 7:28 - 7:31
    셋째, 넥스트도어는 곧 많은 사람들이
  • 7:31 - 7:34
    인종 프로파일링이 뭔지 모르고
  • 7:34 - 7:36
    일조하고 있다는 사실조차
    모른다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 7:36 - 7:40
    그래서 넥스트도어는
    인종 프로파일링의 의미를 설명하고
  • 7:40 - 7:43
    이는 엄격히 금지되어있다고
    공지했습니다.
  • 7:43 - 7:46
    공항이나 지하철역에서
    이런 문구를 본 적이 있으실겁니다.
  • 7:46 - 7:49
    "뭔가 보이면 신고하세요."
  • 7:50 - 7:53
    넥스트도어는 이걸 수정하고자 했습니다.
  • 7:54 - 7:56
    "뭔가 수상한 걸 본다면
  • 7:56 - 7:58
    상세히 얘기하세요."라고요.
  • 7:59 - 8:04
    이런 방법으로 사람들을
    천천히 생각해보게 함으로써
  • 8:04 - 8:10
    인종 프로파일링을 75%까지
    줄일 수 있었습니다.
  • 8:10 - 8:13
    사람들이 제게 자주 하는
    말 중에 하나가
  • 8:13 - 8:17
    "모든 상황, 모든 맥락에
    제동을 걸 수는 없잖아요.
  • 8:17 - 8:22
    순간적인 판단으로 행동하는
    사람들은 특히나요."라는 말입니다.
  • 8:23 - 8:25
    하지만 알고보면 우리가 생각하는 것보다
  • 8:25 - 8:28
    훨씬 많은 상황에
    제동을 걸 수 있습니다.
  • 8:28 - 8:30
    캘리포니아에 있는
  • 8:30 - 8:32
    오클랜드 경찰국과 일하면서
  • 8:32 - 8:35
    저와 제 동료들은 이곳의 경찰관들이
  • 8:35 - 8:38
    심각한 범죄를
    저지르는 게 아닌 사람들을
  • 8:38 - 8:42
    불러세우는 일을 줄이도록 도왔습니다.
  • 8:42 - 8:44
    바로 누군가를 불러세우기 전
  • 8:44 - 8:49
    스스로에게 이렇게
    질문하도록 함으로써요:
  • 8:49 - 8:52
    "이게 정보 주도형 판단인가?
  • 8:52 - 8:54
    아닌가?"
  • 8:55 - 8:57
    말하자면
  • 8:58 - 9:02
    이 사람과 연관된
    어떤 특정 범죄에 대한
  • 9:02 - 9:04
    사전 정보가 있는가?
  • 9:05 - 9:06
    경찰관이 누군가의 차를 불러세울 때
  • 9:06 - 9:09
    써내야하는 양식 중
    이 질문을 포함시킴으로써
  • 9:09 - 9:11
    경찰관들을 천천히, 잠시 멈추고
  • 9:11 - 9:15
    "내가 왜 이 사람을 세우려고 하지?"
    하고 생각할 수 있도록 한 겁니다.
  • 9:17 - 9:22
    그 양식에 이런 정보 주도형 질문을
    추가하기 전인 2017년에는
  • 9:24 - 9:28
    경찰관들은 도시 내에서
    약 32,000번 차를 세웠습니다.
  • 9:28 - 9:32
    그 다음 해에 이 질문을 추가하자
  • 9:32 - 9:34
    19,000번으로 현저히 줄었죠.
  • 9:34 - 9:39
    흑인을 불러세우는 건
    43%나 감소했습니다.
  • 9:40 - 9:44
    흑인들을 덜 세운다고 해서
    도시가 더 위험해진 것도 아니었죠.
  • 9:44 - 9:47
    사실은 범죄율은 계속해서 줄어들었고
  • 9:47 - 9:50
    모두에게 더욱 안전한
    도시가 되었습니다.
  • 9:50 - 9:56
    그러니까 해결방안 중 하나는 쓸데없이
    차를 세우는 일을 줄이는거예요.
  • 9:56 - 10:01
    다른 방법은 경찰관들이 차를 세우면
  • 10:01 - 10:02
    타당한 이유가 있도록
    분명히 하는 것입니다.
  • 10:03 - 10:05
    현대기술의 도움을 받아서요.
  • 10:05 - 10:08
    우리 모두 조지 플로이드의
    죽음에 대해 알고 있죠.
  • 10:08 - 10:13
    그를 도와주려던 사람들이
    휴대폰 카메라를 들고
  • 10:13 - 10:19
    그와 경찰간의 끔찍하고 치명적인
    만남을 기록했기 때문에요.
  • 10:19 - 10:24
    하지만 좋은 방향으로 쓰이고 있지 않는
    기술들이 많아요.
  • 10:24 - 10:26
    전국의 경찰서에서는
  • 10:26 - 10:30
    바디 카메라를 착용하도록 되어있는데
  • 10:30 - 10:36
    극단적이고 끔찍한 대치뿐만 아니라
  • 10:36 - 10:39
    일상적인 대치까지 모든 상황을
    녹화할 수 있도록 말이죠.
  • 10:39 - 10:41
    스탠포드 대학의 학제간 팀과 함께
  • 10:41 - 10:44
    우리는 이 많은 대치들을 분석하기 위해
  • 10:44 - 10:48
    기계 학습 기술을
    사용하기 시작했습니다.
  • 10:48 - 10:52
    일상에서 경찰이 차를 불러세울 때
    일어나는 일을 잘 이해하기 위해서요.
  • 10:52 - 10:54
    연구 결과
  • 10:54 - 10:58
    경찰관이 전문적으로 행동할 때에도
  • 10:59 - 11:03
    흑인 운전자에게는 백인 운전자에게보다
    덜 격식을 갖춰 대한다는 거였습니다.
  • 11:04 - 11:08
    경찰관들이 사용하는 단어 자체만 봐도
  • 11:08 - 11:13
    흑인 운전자를 대하는지 백인 운전자를
    대하는지 추측할 수 있을 정도였죠.
  • 11:13 - 11:19
    문제는 카메라에 담긴
    이 영상 대부분들이
  • 11:19 - 11:21
    경찰서에서
  • 11:21 - 11:24
    길 위에서 실제로 어떤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 이해하거나
  • 11:24 - 11:26
    경찰관들을 훈련시키는 데에
    사용되고 있지 않다는 점입니다.
  • 11:27 - 11:28
    안타까운 일이죠.
  • 11:29 - 11:34
    일상적인 이 일이 어떻게
    죽음에 다다르는 대치가 되는걸까요?
  • 11:34 - 11:36
    조지 플로이드 사건에선
    어떻게 이런 일이 생긴걸까요?
  • 11:38 - 11:40
    다른 사건에서는요?
  • 11:40 - 11:43
    저희 큰 아들이 열 여섯살이었을 때
  • 11:43 - 11:46
    아이는 백인들이 자신을 볼 때
  • 11:46 - 11:48
    두려워한다는 걸 발견했습니다.
  • 11:49 - 11:52
    그 중 엘리베이터가 최악이라고요.
  • 11:52 - 11:55
    문이 닫히면
  • 11:55 - 11:58
    그 협소한 공간에서
  • 11:58 - 12:02
    위험하다고 생각하도록 교육받은 사람과
    함께 갇혀있어야하니까요.
  • 12:03 - 12:06
    저희 아들은 그 사람들이
    불편해하는 걸 알아채고
  • 12:06 - 12:09
    미소를 지어 안심시키려고 합니다.
  • 12:09 - 12:11
    두려움을 좀 가라앉혀주려고요.
  • 12:11 - 12:13
    그가 얘기하기 시작하면
  • 12:13 - 12:15
    사람들이 안심을 합니다.
  • 12:15 - 12:17
    숨도 조금 편하게 쉬고요.
  • 12:17 - 12:20
    그들은 그의 지적 능력,
  • 12:20 - 12:22
    그의 어법, 그의 단어 선택에
    안도합니다.
  • 12:23 - 12:25
    자기들과 같다는 거죠.
  • 12:25 - 12:30
    저는 아들이 아빠를 닮아
    선천적으로 외향적이라고 생각했는데
  • 12:30 - 12:33
    아들과 그 대화를 하면서
  • 12:34 - 12:36
    아들이 미소 짓는 건
  • 12:36 - 12:41
    그 낯선 이들과 친해지고싶어서가
    아니라는 걸 깨달았습니다.
  • 12:42 - 12:46
    그건 아들이 자신을 보호하기 위해
    사용한 부적같은 것이었습니다.
  • 12:46 - 12:52
    수천 번 엘리베이터를 타고 내리며
    갈고 닦은 생존 기술이었습니다.
  • 12:52 - 12:58
    자신의 피부색이 만들어 내는 긴장감과
    이로 자신의 생명이 위험에 처하게 되는
  • 12:59 - 13:02
    긴장감을 수용하는 법을
    배우고 있었던 거죠.
  • 13:03 - 13:06
    우리는 우리 뇌가 편견을 갖도록
    설계돼있다는 걸 알고 있습니다.
  • 13:06 - 13:09
    그 편견을 깰 수 있는 방법 중 하나는
  • 13:09 - 13:13
    잠시 멈추고 가정의 증거에 대한
    반성을 해보는 것입니다.
  • 13:13 - 13:15
    스스로에게 이렇게 물어봐야합니다:
  • 13:15 - 13:20
    엘리베이터에 탈 때
    어떤 편견을 가지고 타나요?
  • 13:22 - 13:23
    비행기는요?
  • 13:24 - 13:28
    스스로가 무의식 중 가지고 있는
    편견을 어떻게 자각할 수 있을까요?
  • 13:28 - 13:31
    이런 편견으로 인해
    보호받게 될 사람은 누구이며
  • 13:33 - 13:35
    위험에 처하게 될 사람은 누구일까요?
  • 13:36 - 13:38
    우리 스스로에게 이런 질문을 하고
  • 13:39 - 13:44
    학교와 법정, 경찰서,
  • 13:44 - 13:46
    그리고 모든 기관이 그렇게
    하도록 주장할 때까지
  • 13:48 - 13:52
    우리는 이런 편견들로
  • 13:52 - 13:53
    눈이 가려지게 될 것입니다.
  • 13:53 - 13:55
    그리고 그렇게 된다면
  • 13:56 - 13:59
    우리 모두 안전하지 못하게 될테죠.
  • 14:02 - 14:03
    감사합니다.
Title:
인종적 편견을 이해하고 깨뜨리는 방법
Speaker:
제니퍼 L. 에버하트(Jennifer L. Eberhardt)
Description:

우리의 뇌는 세계를 이해하고 패턴을 인식하여 빠른 결정을 내리기 위해 각각의 틀을 만들어냅니다. 그러나 이러한 분류 능력은 무의식적인 편향의 형태로 많은 사람들에게 악영향을 끼치기도 합니다. 이 강연에서 심리학자 제니퍼 L. 에버하트는 우리의 편견이 어떻게 학교와 소셜 미디어에서 경찰 및 형사 사법까지 사회의 모든 단계에서 흑인들을 부당하게 겨냥하는지 탐구하고, 제동을 거는 것이 어떻게 이 골치 아픈 문제를 적극적으로 방해하고 해결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는지에 대해 토론합니다.

more » « less
Video Language:
English
Team:
TED
Project:
TEDTalks
Duration:
14:17

Korean subtitles

Revis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