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turn to Video

급변하는 세상의 예상치 못한 결과

  • 0:01 - 0:05
    여러분들은 우리가 왜 이런 물건들에
    둘러싸여 있는지 궁금하실 겁니다.
  • 0:05 - 0:08
    우리가 더 빨리 더 빨리하게끔 말이죠.
  • 0:08 - 0:10
    더 빨리 연락하고
  • 0:10 - 0:13
    또한 더 빨리 일하고
    떠 빨리 은행 업무를 처리하고
  • 0:13 - 0:15
    더 빨리 여행하고
    더 빨리 데이트를 하고
  • 0:15 - 0:20
    더 빨리 요리하고, 청소하고
    어떻게 동시에 모든 걸 해낼까요?
  • 0:21 - 0:25
    깨어있는 시간에 많은 일을 몰아치기로
    하는 걸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 0:27 - 0:29
    저와 같은 세대의 미국인들에게
  • 0:29 - 0:31
    속도는 태생적인 겁니다.
  • 0:31 - 0:35
    때때로 저희 세대의
    최소 속도는 마하 3 같아요.
  • 0:35 - 0:38
    저희 세대는 경쟁에서 우위를
    잃는 것을 두려워합니다.
  • 0:39 - 0:41
    하지만 저희 세대는
    질문하기 시작했어요.
  • 0:41 - 0:44
    우리가 속도의 주인인지
  • 0:44 - 0:46
    아니면 속도가
    우리의 주인인지에 대해서요.
  • 0:47 - 0:50
    저는 랜드 연구소 소속 인류학자입니다.
  • 0:50 - 0:53
    많은 인류학자는
    고대 문화를 연구합니다.
  • 0:53 - 0:56
    저는 현대 문화와
    전 세계에서 일어나고 있는
  • 0:56 - 0:59
    모든 변화에 어떻게 적응해야 하는지를
    중점적으로 연구 중입니다.
  • 1:00 - 1:05
    최근에, 속도를 연구하기 위해 엔지니어
    세이푸 촌데와 한 팀을 이뤘습니다.
  • 1:05 - 1:10
    저희 팀은 사람들이 현시대의 속도에
    어떻게 적응하고 있으며
  • 1:10 - 1:13
    속도와 관련된 보안과 정책에
    관심이 있었습니다.
  • 1:14 - 1:16
    25년 후 세상은 어떤 모습을
    하고 있을까요?
  • 1:16 - 1:19
    현재의 변화 속도가 계속 급변한다면요?
  • 1:19 - 1:21
    운송은 어떤 의미로 바뀔까요?
  • 1:21 - 1:23
    학습, 의사소통,
  • 1:23 - 1:26
    생산, 무기류나
  • 1:26 - 1:28
    자연도태는요?
  • 1:28 - 1:32
    더 급변하는 미래에서
    우리는 더 안전하고 생산적일까요?
  • 1:32 - 1:35
    아니면 더 취약해질까요?
  • 1:35 - 1:39
    저희의 연구 결과, 사람들은
    급변하는 것을 피할 수 없는
  • 1:39 - 1:42
    설렘이자 통제권 밖에 있는 것으로
    받아들였습니다.
  • 1:42 - 1:44
    속도가 느려지는 걸 두려워하는 이유는
  • 1:44 - 1:47
    쓸모없어질지 모른다는 위험을
    감수해야 하기 때문이죠.
  • 1:47 - 1:50
    우리 세대는 녹스는 것보다
    타버리는 게 낫다고 말합니다.
  • 1:50 - 1:52
    하지만 동시에
  • 1:52 - 1:56
    속도가 전통적인 문화와 고향에 대한
    의식을 약화시킬 수 있다고 우려합니다.
  • 1:58 - 2:00
    심지어 속도 게임에서 승자들조차도
  • 2:00 - 2:02
    심각하진 않지만 우려를 표합니다 .
  • 2:02 - 2:05
    사람들은 급변할수록
    빈부격차가 커질 것으로 예상합니다.
  • 2:05 - 2:08
    여행을 많이 다니는 부자인 제트족들과
  • 2:08 - 2:12
    디지털 더스트 안에 남겨진
    사람들 사이에서 말이죠.
  • 2:13 - 2:17
    맞아요, 미래엔 더 빨라질 거라고
    예측할 충분한 이유가 있어요.
  • 2:17 - 2:19
    하지만 제가 깨달은 것은
  • 2:19 - 2:21
    속도는 역설적이라는 것이에요.
  • 2:21 - 2:23
    그리고 모든 좋은 역설이 그러하듯이
  • 2:23 - 2:26
    우리에게 인간의 경험에 대해
    가르쳐 줍니다.
  • 2:26 - 2:29
    터무니없고 복잡한 것처럼 말이죠.
  • 2:30 - 2:32
    첫 번째 역설은 우리는
    속도를 사랑한다는 겁니다.
  • 2:32 - 2:34
    그리고 속도의 빠르기에 열광합니다.
  • 2:34 - 2:38
    하지만 선사 시대 인간의 뇌에는
    속도가 빠르다란 개념이 없었습니다.
  • 2:38 - 2:43
    그러나 인간은 롤러코스터와
    경주용 차, 초음속 비행기를 발명했죠.
  • 2:43 - 2:46
    그로 인해 경추 손상, 차멀미
  • 2:46 - 2:47
    시차를 겪게 됐죠.
  • 2:48 - 2:50
    인간은 멀티태스킹에 취약합니다.
  • 2:50 - 2:54
    대신에, 한 가지 일에 놀라운 집중력을
    발휘할 수 있게 진화했죠.
  • 2:54 - 2:57
    사냥할 때는 빠른 속도 보다는
  • 2:57 - 3:00
    먼 거리를 갈 수 있는
    지구력이 필요했습니다.
  • 3:00 - 3:04
    하지만 현재 인간의 생명 활동과
    라이프스타일 사이 격차가 벌어지면서
  • 3:04 - 3:09
    우리 몸의 구성과 우리가 만들어낸 것
    사이에서 불일치가 일어나고 있습니다.
  • 3:09 - 3:14
    제 멘토들은 이 현상을 "급변하는
    사회 속 선사시대 인간"이라 부릅니다.
  • 3:14 - 3:15
    (웃음)
  • 3:16 - 3:20
    속도의 두 번째 역설은 객관적으로
    측정할 수 있다는 겁니다. 그렇죠?
  • 3:20 - 3:22
    시간당 마일, 초당 기기바이트 같이요.
  • 3:23 - 3:25
    속도가 어떻게 느껴지는지
  • 3:25 - 3:27
    속도를 좋아하는지 아닌지는
  • 3:27 - 3:28
    매우 주관적입니다.
  • 3:29 - 3:30
    하지만 우리는 기록할 수 있습니다.
  • 3:31 - 3:35
    새로운 기술을 받아들이는 속도가
    빨라지고 있는 것에 대해 말이죠.
  • 3:35 - 3:40
    예를 들어, 전화가기 도입된 지
    85년이 지나서야
  • 3:40 - 3:43
    대다수의 미국인 가정에
    전화기가 설치됐습니다.
  • 3:43 - 3:48
    대조적으로 스마트폰의 대중화는
    13년밖에 걸리지 않았습니다.
  • 3:49 - 3:51
    그리고 사람들이 속도에
    어떻게 행동하고 반응하는가는
  • 3:51 - 3:56
    문화권마다 그리고 같은 문화권에
    있더라도 사람마다 다릅니다.
  • 3:56 - 4:01
    어떤 문화권에서는
    유쾌하고 친근해 보이는 상호 작용이
  • 4:01 - 4:03
    다른 곳에선 너무 무례할 수 있습니다.
  • 4:03 - 4:07
    다도에 가서 테이크 아웃 컵을 달라고
    하지 않는 것 처럼요.
  • 4:07 - 4:10
    그래야 비행기로 다음 관광지에 가겠죠.
  • 4:10 - 4:11
    그렇죠?
  • 4:12 - 4:16
    세 번째 역설은 속도가 속도를
    낳는다는 겁니다.
  • 4:16 - 4:19
    더 빨리 반응할수록
    더 많은 반응을 얻고
  • 4:19 - 4:21
    다시 더 빠르게 반응해야 합니다.
  • 4:21 - 4:23
    더 많은 커뮤니케이션과
  • 4:23 - 4:25
    즉시 이용 가능한 정보를 갖는다는 건
  • 4:25 - 4:31
    보다 쉽고 합리적이게 결정을
    내릴 수 있다는 의미로 간주됐습니다.
  • 4:32 - 4:35
    하지만 실제 상황에서
    적용되지 않는 것 같아요.
  • 4:36 - 4:38
    여기 한 가지 역설이 더 있어요.
  • 4:39 - 4:44
    빠르게 발전하는 기술이 인간을
    고된 일로부터 해방시켰다면
  • 4:44 - 4:47
    왜 우리는 시간에 쫓긴다고 느낄까요?
  • 4:47 - 4:50
    왜 엄청난 숫자의
    자동차 사고가 발생할까요?
  • 4:50 - 4:53
    그건 바로 문자에 대한 답장을
    받아야 한다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 4:54 - 4:57
    급변하는 사회 속에서는 조금 더 재밌고
  • 4:57 - 4:59
    조금 덜 불안해야 하지 않을까요?
  • 4:59 - 5:02
    이런 독일 말이 있습니다.
  • 5:02 - 5:03
    "Eilkrankheit"
  • 5:03 - 5:06
    영어로 "서두르는 병"이란 뜻입니다.
  • 5:07 - 5:10
    우리가 빠른 결정을 하게 될 때
  • 5:10 - 5:12
    뇌 자동화가 시작되면서
  • 5:12 - 5:14
    우리는 학습된 행동을 따르게 됩니다.
  • 5:14 - 5:18
    우리의 반사신경과 인지편향은
  • 5:18 - 5:21
    빠르게 인식하고 대응하게 만듭니다.
  • 5:22 - 5:24
    때론 우리의 삶을 구할 때도 있죠?
  • 5:24 - 5:25
    싸우거나 도피하죠.
  • 5:25 - 5:28
    하지만 때론, 긴 시간 동안
    우리를 잘못된 길로 인도합니다.
  • 5:29 - 5:33
    종종 우리 사회가
    큰 실패를 겪게 될 때
  • 5:33 - 5:36
    그건 기술적 실패가 아닙니다.
  • 5:36 - 5:40
    우리가 너무 빨리 결정을 내려서
    발생하는 실패들입니다.
  • 5:40 - 5:41
    뇌의 자동화 현상 때문이죠.
  • 5:41 - 5:44
    이로인해 창의적이거나
    비판적 사고를 하지 않게 됩니다.
  • 5:44 - 5:45
    점을 연결하거나
  • 5:46 - 5:47
    잘못된 정보를 걸러내거나
  • 5:47 - 5:50
    복잡한 것을 이해하기 위해
    필요한데 말이죠.
  • 5:50 - 5:53
    이와 같은 사고들은
    빠르게 처리할 수 없습니다.
  • 5:54 - 5:56
    느린 사고를 필요로 합니다.
  • 5:56 - 5:59
    두 명의 심리학자인
    다니엘 카네만과 아모스 트베르스키는
  • 5:59 - 6:03
    1974년부터 느린 사고의
    필요성에 대해 언급했습니다.
  • 6:03 - 6:06
    우리는 아직도 그들의 통찰력을 통해
    뭔가를 하려고 분투하고 있습니다.
  • 6:07 - 6:12
    모든 현대사는 저곳에서 이곳으로
    빨라진 속도로 간주할 수 있습니다.
  • 6:12 - 6:14
    그건 마치, 속도를 충분히 올리면
  • 6:14 - 6:16
    모든 문제를 뛰어넘을 것만 같죠.
  • 6:17 - 6:18
    하지만 우리는 할 수 없어요.
  • 6:18 - 6:20
    이 사실에 대해 삶을 통해 깨달았고
  • 6:20 - 6:22
    국회의원들조차 알고 있습니다.
  • 6:23 - 6:25
    그래서 인공 지능으로 눈을 돌렸어요.
  • 6:25 - 6:28
    더 빠리 현명한 결정을
    내릴 수 있기 때문이죠.
  • 6:28 - 6:31
    점점 더 늘어나는 데이터를
    처리하기 위해선 말이죠.
  • 6:32 - 6:36
    하지만 데이터를 처리하는 기계는
  • 6:36 - 6:38
    비판적이고 지속적 사고를
    대신할 수 없습니다.
  • 6:38 - 6:40
    인간처럼 말이죠.
  • 6:40 - 6:44
    선사시대 인간의 뇌는 충동을 가라앉히기 위해
    어느 정도의 시간이 필요했습니다.
  • 6:44 - 6:46
    마음을 평온하게 하거나
  • 6:46 - 6:48
    생각을 멈추기 위해서도 말이죠.
  • 6:49 - 6:52
    잠시 머리를 식혀야 한다고 생각하는 게
  • 6:52 - 6:55
    늘 올바른 해결책은 아닐 겁니다.
  • 6:55 - 7:00
    열차가 커브 길에서 너무 빨리 달리면
    탈선한다는 건 자명한 사실이지만
  • 7:00 - 7:01
    엔지니어인 세이푸는
  • 7:02 - 7:06
    열차가 커브 길에서 느리게 달려도
    탈선할 수 있단 사실을 알려줬습니다.
  • 7:07 - 7:12
    이러한 급격한 속도 변화를
    관리하는 것이 출발 지점입니다.
  • 7:12 - 7:15
    우리의 생각보다 더 속도를 통제해야
    한다고 깨닫기 위해선 말이죠.
  • 7:15 - 7:19
    개별적으로든, 사회적으로든 말이죠.
  • 7:19 - 7:22
    때론, 더 빨리 가기 위해서
    우리 자신도 변경해야 합니다.
  • 7:22 - 7:24
    교통정체를 해결해야 하고
  • 7:24 - 7:26
    허리케인 피해자들을 위해
    재난 구조의 속도를 높이거나
  • 7:26 - 7:30
    현장에서 필요한 것을 생산하기 위해
    3D 프린터를 사용해야 합니다.
  • 7:30 - 7:31
    그 문제를 해결할 땐 말이죠.
  • 7:32 - 7:36
    하지만 때론, 우리 주변이
    느리게 가길 원할 겁니다.
  • 7:36 - 7:39
    너무 빠르게 진행되는 일로부터
    벗어나기 위해서 말이죠.
  • 7:40 - 7:44
    그리고 항상 자극을
    받지 않아도 괜찮습니다.
  • 7:44 - 7:45
    그건 성인들을 위해 좋습니다.
  • 7:45 - 7:47
    아이들도 마찬가지고요.
  • 7:47 - 7:51
    자극이 없는 게 지루할 수도 있지만
    깊이 생각할 수 있는 시간을 주죠.
  • 7:51 - 7:55
    시간을 느리게 보낸다고
    시간을 낭비하는 건 아닙니다.
  • 7:56 - 7:59
    우리는 시간을 절약한다는 의미를
    다시 정의할 필요가 있습니다.
  • 8:00 - 8:04
    전 세계의 문화와 의식은
    느리게 형성되었습니다.
  • 8:04 - 8:09
    느림은 사람들이 공유하는 가치를
    강화하고 연결할 수 있게 만듭니다.
  • 8:09 - 8:12
    그리고 연결은 인간에게
    중요한 부분입니다.
  • 8:13 - 8:15
    인간은 속도를 잘 다루면서
  • 8:15 - 8:19
    이미 있는 기술들을 가지고 어떻게
    상호 절충할지 깊이 고민해야 합니다.
  • 8:20 - 8:24
    속도가 당신의 인간애를 드러낼 수
    있는 시간을 보장하는가?
  • 8:24 - 8:27
    속도가 당신이나 다른 사람에게
    서두르는 병을 주는가?
  • 8:28 - 8:32
    당신이 앞으로 살아갈 당신의
    인생 속도를결정할 만큼 운이 좋다면
  • 8:32 - 8:34
    그건 특권입니다.
  • 8:34 - 8:36
    특권을 누리세요.
  • 8:36 - 8:38
    여러분은 양쪽 다 선택할 수 있어요.
  • 8:38 - 8:41
    속도를 높이면서도
    느림의 시간을 따로 만들어
  • 8:42 - 8:44
    깊게 생각할 수 있는 시간을 통해
  • 8:44 - 8:45
    스며들어 보세요.
  • 8:45 - 8:47
    여러분의 속도대로요.
  • 8:48 - 8:49
    듣는 시간을 통해
  • 8:50 - 8:51
    공감하고
  • 8:52 - 8:53
    마음을 가라앉히고
  • 8:54 - 8:56
    저녁 식탁에 오랜 시간을 머물러보세요.
  • 8:57 - 8:59
    또한, 미래를 자세히 살펴보면서
  • 8:59 - 9:01
    속도를 다시 설정하는 걸 고려해 봐요.
  • 9:01 - 9:05
    속도에 관한 기술이나 속도의 목적
  • 9:05 - 9:08
    그리고 속도에 관한 기대를
  • 9:08 - 9:10
    좀 더 인간의 속도에 맞춰서 말이죠.
  • 9:11 - 9:12
    감사합니다.
  • 9:12 - 9:13
    (박수)
Title:
급변하는 세상의 예상치 못한 결과
Speaker:
캐서린 부킬(Kathryn Bouskill)
Description:

왜 현대 기술은 효율성을 약속하는 데도 인간은 끊임없이 시간에 쫓기는 느낌이 들까요? 인류학자인 캐서린 부킬(Kathryn Bouskill)은 빠르게 변화하는 사회에서 삶의 역설을 탐구하고, 빨리빨리 하도록 요구되는 세상에서 속도를 늦추는 것의 중요성을 왜 재고해야 하는지를 설명합니다.

more » « less
Video Language:
English
Team:
TED
Project:
TEDTalks
Duration:
09:26

Korean subtitles

Revisions Compare revis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