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turn to Video

Meet the lungs

  • 0:01 - 0:05
    이 그림이 당신이라고 칩시다. 아주 화창한 날을 즐기고 있지요.
  • 0:05 - 0:10
    그리고, 당신은 공기 한 숨을 아주 크게 마시기로 합니다.
  • 0:10 - 0:16
    그리고, 당연한 말이지만, 공기라고 할 때 저는
  • 0:16 - 0:21
    산소를 중점으로 말하고 있습니다.
    산소가 없으면 죽기 때문이죠.
  • 0:21 - 0:25
    다시, 당신은 큰 숨을 들이마십니다.
    입으로 큰 숨을 들이마신다 칩시다.
  • 0:25 - 0:27
    입으로 아주 큰 숨을 들이 마신다 치고요,
  • 0:27 - 0:30
    큰 숨을 한번더 들이마신다 칩시다.
  • 0:30 - 0:32
    이번에는 코로 들이마신다 칩시다.
  • 0:32 - 0:37
    이 때 당신은 "들이마신 두 공기는 아예 다른 곳으로 간다"
    라고 생각하실 수도 있습니다.
  • 0:37 - 0:40
    겉에서 보기에는 완전히 다른 통로 같아 보이겠죠.
  • 0:40 - 0:42
    별로 공통점이 없는 것 같아 보이죠.
  • 0:42 - 0:45
    하지만 사실은, 공기가 가는 길을 따라 가보면,
  • 0:45 - 0:50
    둘 다 같은 길을 가는 것을 알게 됩니다.
  • 0:50 - 0:56
    그 공기는 들어온 입구에 관계없이 목의 뒤쪽에서 갈 겁니다.
  • 0:56 - 1:00
    그럼, 이 곳에는 코로 들어오는 공기가 있고요,
  • 1:00 - 1:04
    여기에는 입에서 들어오는 공기가 있습니다.
    두 공기는 목의 뒤쪽에서 만나게 됩니다.
  • 1:04 - 1:10
    그리고, 그 공기는 밑으로 내려가서, 아담의 사과라고 불리는 것에 닿게 됩니다.
  • 1:10 - 1:15
    더 잘 보이도록 밑으로 내려가 볼게요.
  • 1:15 - 1:19
    이 곳에 아담의 사과, 흔히 목젖이라고 불리는 것에 닿게 됩니다.
  • 1:19 - 1:23
    한번 목을 만져보세요. 목젖이 느껴질 겁니다.
  • 1:23 - 1:27
    목의 중간에 있는 신기한 구조입니다.
  • 1:27 - 1:31
    그리고 아담의 사과라고 불려서 남녀구별 없이 목젖은 모두에게 있습니다.
  • 1:31 - 1:34
    모든 사람이 목젖을 가지고 있지요.
  • 1:34 - 1:42
    그런데, 왜 '아담'의 사과라고 하는 것일까요? 바로 아담은 남자의 이름이기 때문이죠.
  • 1:42 - 1:49
    남자의 목젖이 여자보다 크다는 사실을 알려주기 위한 것이죠.
  • 1:49 - 1:54
    목을 한번 자세히 만져보시면, 살짝 파인 곳이 있을 것입니다.
  • 1:54 - 1:57
    손으로 잘 만져보시면 찾으실 수 있을 겁니다.
  • 1:57 - 2:00
    그 곳이 바로 목젖입니다.
  • 2:00 - 2:07
    이게 바로 목젖인데요, 이 목젖은 목소리를 조절할 수 있도록 하는 조직입니다.
  • 2:07 - 2:09
    그래서 목젖은 다른 이름이 있는데요,
  • 2:09 - 2:14
    바로 후두, 즉 Voicebox입니다.
  • 2:14 - 2:22
    공기는 이 후두를 지나서 기관으로 가게 되는 것입니다.
  • 2:22 - 2:28
    그래서, 후두에 있는 근육은 어떻게 움직이느냐에 따라서
  • 2:28 - 2:34
    목소리를 높게 만들수도 있는 것이고, 목소리를 낮게 만들수도 있는 것이죠.
  • 2:34 - 2:39
    공기를 이용하여 후두에서 목소리를 조절할 수 있다는 사실,
  • 2:39 - 2:44
    이 사실이 제가 여러분에게 알려드리고 싶은 신기한 사실입니다.
  • 2:44 - 2:49
    그럼, 공기는 계속 아래로 내려가게 됩니다.
  • 2:49 - 2:54
    참고로, 지금 말하는 공기는 산소를 중점으로 이야기하는 겁니다.
  • 2:54 - 2:58
    공기는 내려가고 내려가서, 폐 속으로 들어가게 됩니다.
  • 2:58 - 3:05
    기관을 지난 후, 왼폐와 오른폐로 들어게 됩니다.
  • 3:05 - 3:11
    왼폐에는 L이라 쓰고, 오른폐에는 R이라고 쓸게요.
  • 3:11 - 3:15
    이 때, 왼쪽과 오른쪽이 바뀌어 있다는 것을 눈치채셨을 분도 계실 겁니다.
  • 3:15 - 3:19
    하지만, 이 왼쪽과 오른쪽은 폐를 가지고 있는 사람의 입장에서 보는 거이기에,
  • 3:19 - 3:23
    L이 오른쪽 폐에 써져 있는 것이고, R이 왼쪽 폐에 써져 있는 것입니다.
  • 3:23 - 3:27
    그럼 지금부터는 폐의 여러가지 부위에 이름을 써 넣어봅시다.
  • 3:27 - 3:30
    잘 보시면, 두 폐는 완전히 똑같이 생기지 않았습니다.
  • 3:30 - 3:35
    가장 큰 차이점은, 이 폐는 3개의 폐엽이 있습니다.
    (폐엽은 폐를 형성하는 부분으로서,
    폐를 여러부분으로 나눌때 쓰이는 단위라고 보시면 되겠습니다.)
  • 3:35 - 3:41
    오른폐에서는 3개의 폐엽, 상엽, 중엽, 하엽이 있습니다.
  • 3:41 - 3:45
    왼폐에서는 오른폐와는 달리 2개의 폐엽, 상엽, 하엽을 가지고 있습니다.
  • 3:45 - 3:54
    또 다른 차이점은, 두 폐 중 하나에는 심장이 들어갈
    심장패임(심절흔)이 있다는 것입니다.
  • 3:54 - 3:57
    이 것이 심장패임입니다.
  • 3:57 - 4:03
    심장패임이라고 부르는 이유는 간단합니다.
  • 4:03 - 4:08
    심장이 여기에 위치하고 있기 때문에,
  • 4:08 - 4:12
    폐에 파인 곳, 즉 심장패임이 있는 것입니다.
  • 4:12 - 4:16
    심장이 차지하고 있는 공간,
  • 4:16 - 4:22
    그 공간이 폐가 파인 심장패임이라는 것입니다.
  • 4:22 - 4:27
    심장패임의 유무와, 폐엽의 개수에 따라
    왼폐와 오른폐를 구분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 4:27 - 4:32
    만약, 당신이 우연히 폐를 보게 되었는데,
  • 4:32 - 4:36
    왼폐인지 오른폐인지 모르시겠다면,
  • 4:36 - 4:41
    그 폐의 폐엽의 개수, 또는 심장패임이 있는지를 보시면 된다는 겁니다.
  • 4:41 - 4:46
    그럼, 이 폐의 곁에는, 갈비뼈가 있습니다.
  • 4:46 - 4:52
    갈비뼈가 있고요, 갈비뼈 사이사이에는 근육이 있습니다.
  • 4:52 - 4:59
    하지만, 근육이 갈비뼈 사이에만 있는 것은 아니지요?
    심장과 폐의 아래쪽에도 근육 하나가 있습니다.
  • 4:59 - 5:06
    이 근육은 이 곳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 5:06 - 5:08
    심장과 폐의 바닥이 되지요.
  • 5:08 - 5:14
    그래서, 심장과 폐는 이 근육에 앉아 있습니다.
  • 5:14 - 5:22
    이 근육은 바로, 횡격막이라고 불리는 근육입니다.
    횡격막은 심장과 폐의 바닥 역할을 하고 있고,
  • 5:22 - 5:27
    갈비뼈는 벽의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 5:27 - 5:33
    즉, 하나의 방과 같은 것이
    가슴 속에 있다는 것입니다.
  • 5:33 - 5:36
    이 '방'은 흉곽이라고 불립니다.
  • 5:36 - 5:40
    이 흉곽 속에는 심장과 폐가 있습니다.
  • 5:40 - 5:46
    그럼, 공기가 어느 쪽으로 가게 되는지 좀 더 자세히 설명해보겠습니다.
  • 5:46 - 5:51
    두 폐의 외형에만 너무 집중한 것 같네요.
  • 5:51 - 5:54
    그래서, 이 폐의 바깥부분을 지우고, 안쪽을 보여드리겠습니다.
  • 5:54 - 6:00
    당신이 X-RAY 안경을 쓰고 폐를 볼 때,
  • 6:00 - 6:03
    어떠한 모습일지 보여드리겠습니다.
  • 6:03 - 6:11
    보시면, 이 폐의 구조는 정말 복잡해 보입니다.
  • 6:11 - 6:15
    이 복잡한 구조를 좀더 쉽게 생각하는 방법은,
    나무를 상상하는 방법입니다.
  • 6:15 - 6:19
    뒤집어진 나무의 형상을 띄고 있을 것입니다.
  • 6:19 - 6:25
    이 나무는 갈라지고, 갈라지고, 갈라지는 나뭇가지를 가지고 있을 것입니다.
  • 6:25 - 6:31
    다시 말하자면, 폐의 기관지들은 거꾸로 뒤집으면, 나무처럼 생겼을 겁니다.
  • 6:31 - 6:38
    폐의 기관지들이 모여, 뒤집어진 나무의 형상을 띄고 있는 부분을
  • 6:38 - 6:42
    기관지나무라고 부릅니다.
  • 6:42 - 6:47
    그래서, 폐의 안쪽 부분, 즉 기관지들을 보며,
    너무 어렵다 생각되신다면
  • 6:47 - 6:52
    뒤집어진 나무를 상상해보세요.
  • 6:52 - 6:58
    기관은, 나무의 기둥이라 하면 되고,
  • 6:58 - 7:02
    기관에서 갈라져 나오는 기관지는 나무의 나뭇가지로 생각을 하시면 되겠습니다.
  • 7:02 - 7:06
    그럼, 공기는 기관을 통하여, 즉 기관지나무의 기둥을 지나,
    갈라지는 통로 속으로 들어가게 됩니다.
  • 7:06 - 7:13
    -이 색칠된 부분들은, 당연히 말하는 것이지만,
    각 각 다른 폐엽에 위치한 기관지를 나타냅니다.-
  • 7:13 - 7:19
    그래서, 이 초록색 부분은, 하엽을,
    보라색 부분은 상엽을 나타내는 색깔입니다.
  • 7:19 - 7:23
    그리고, 이 쪽에는 3개의 폐엽이 있습니다.
  • 7:23 - 7:26
    이 때, 폐를 보면, 좀 이상하게 생긴 부분들을 볼수가 있을겁니다.
  • 7:26 - 7:30
    하엽에만 있을 초록 기관지가 중엽에도 위치하여 있고,
  • 7:30 - 7:34
    중엽에만 있을 주황기관지는 상엽에도 위치하고 있으니까요.
  • 7:34 - 7:39
    하지만, 이때 잊지 마셔야 할 사실은
  • 7:39 - 7:45
    이 그림은 3D로 되어 있는 폐를 2D로 표시한 그림이라는 사실입니다.
  • 7:45 - 7:49
    저희는 정면에서 이 폐를 보고 있는 것이기 때문에,
  • 7:49 - 7:52
    본래 폐의 뒤쪽에 위치한 중엽의 기관지들은
    중엽에 위치 하지 않은 것이죠.
  • 7:52 - 7:58
    폐는 3D이고, 이 그림은 2D이기 때문에,
    기관지는 당연히 그에 해당되는 폐엽에 위치하지 않을 수도 있다는 겁니다.
  • 7:58 - 8:02
    그럼 공기의 여행에 대해 마저 설명을 해보도록 하겠습니다.
  • 8:02 - 8:06
    우선, 기관지의 한 부분을 확대시킨다고 합시다.
  • 8:06 - 8:10
    확대하고, 확대하고 아주 크게 확대하도록 합시다.
  • 8:10 - 8:12
    미세한 부분도 보이도록, 확대한다고 칩시다.
  • 8:12 - 8:16
    현미경을 통해서만 볼 수 있도록 확대를 하게 된다면,
  • 8:16 - 8:22
    기관지에는 정말 많은 주머니들이 있을 겁니다.
  • 8:22 - 8:27
    이러한 주머니들은 폐포라고 부릅니다.
  • 8:27 - 8:31
    숨을 들이마시면, 공기는 이 폐포 속으로 들어가게 되고,
  • 8:31 - 8:34
    공기는 폐포에서 U턴을 합니다.
  • 8:34 - 8:37
    그렇게 U턴을 하여 되돌아가면서 우리 몸은 숨을 내쉬게 되는 것이죠.
    이게 바로 호흡의 원리가 됩니다.
  • 8:37 - 8:42
    공기는 입을 통하여 기관, 기관지를 지나
    폐포로 들어가게 되고, U턴을 하여 나가게 됩니다.
  • 8:42 - 8:49
    하지만, 그냥 U턴을 하고 나가면 숨을 쉴 필요가 없겠죠?
    폐포 주위에는 혈관이 있습니다.
  • 8:49 - 8:55
    공기가 폐포에 들어가 있을 때, 폐포와 주위의 혈관은
    일종의 공기교환을 하게 됩니다.
  • 8:55 - 8:59
    우선, 혈액속으로는,
  • 8:59 - 9:05
    산소가 폐포에서 혈관으로 들어가게 될 것입니다.
    그리고 혈액에서는 노폐물이 배출될 것입니다.
  • 9:05 - 9:09
    이때, 노폐물이라는 것은 세포들이 활동을 하며 만든 이산화탄소를 의미합니다.
  • 9:09 - 9:15
    그 노폐물은 폐포로 들어가게 되는 것입니다.
  • 9:15 - 9:19
    지금까지는 공기가 바깥 세상에서,
  • 9:19 - 9:21
    우리의 호흡으로 인해 폐로 들어가게 되고,
  • 9:21 - 9:25
    폐포로 들어가, 기체교환(가스교환)을 하여,
  • 9:25 - 9:28
    숨을 내쉬게 되는 과정, 즉 호흡의 과정에 대해 배워보았습니다.
Název
Meet the lungs
Popisek:

more » « less
Video Language:
English
Duration:
09:36
정규 강 edited korejsky subtitles for Meet the lungs
정규 강 edited korejsky subtitles for Meet the lungs
정규 강 edited korejsky subtitles for Meet the lungs
정규 강 edited korejsky subtitles for Meet the lungs
정규 강 edited korejsky subtitles for Meet the lungs

Korean subtitles

Revize